신의 아이 2  : (전1권)

저 : 야쿠마루 가쿠 ㅣ 역 : 이정민 ㅣ출판사 : mongsil books (몽실북스) ㅣ 발행일 : 2019년 03월05일

시리즈 : 신의 아이 시리즈2원제 : 神の子

상품공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 크게보기

정가

$30.00

판매가

(45% 할인, $13.50↓)

포인트

0.33 적립

상세정보

496쪽 l 140x195 l 신간

ISBN

9791189178079 ( 1189178079 )

판매상태

판매중

배송구분

한국배송l 배송 및 배송비 안내

잡지 및 일반상품의 사은품은 포함되지 않습니다.

$99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l자세히 보기

주문수량

북카트담기 바로구매 위시리스트

8명 평가

    상품 정보

    리뷰/한줄평

    저자정보

    배송안내

    이상품의시리즈

    $16.50 (45%)
    $16.50 (45%)

    전체선택

    출판사서평

    일본 사회파 추리소설의 절대강자
    야쿠마루 가쿠 신작 《신의 아이》 국내 출간!

    “범죄가 전혀 존재하지 않는 세계를 상상할 수 있을까?”


    제51회 에도가와 란포상을 수상하며 데뷔해 일본을 대표하는 사회파 추리소설의 한 축으로 자리매김하고 한국에서도 《천사의 나이프》《돌이킬 수 없는 약속》등의 작품으로 팬층을 공고히 한, 야쿠마루 가쿠의 신작 《신의 아이(神の子)》가 몽실북스에서 출간된다. 야쿠마루 가쿠는 한 인터뷰에서 “내면에 뭔가 크게 자리한 것이 없으면 장편을 쓰기 어렵다고 생각했고 지금의 나 자신이 강렬하게 생각하는 것에 대해 고민했다”고 소설을 대하는 자세를 밝힌 바 있다. 오늘의 그는 《신의 아이》를 통해 제대로 된 부모도, 누구에게나 있을 법한 호적도, 어떤 관계도 없이 살아온 한 천재 소년의 삶에 집중하고 있다.

    모든 기대감이 삭제된 터널의 연속
    천재적 두뇌를 가진 불운한 소년


    미혼모의 아들로 태어나 출생신고도 되지 않아 호적이 없는 채로 살아온 주인공 ‘마치다 히로시’는 아이큐가 160 이상에, 한 번 본 것은 사진을 찍듯이 기억에 새길 수 있는 ‘직관상 기억’이라는 능력을 가진 범상치 않은 소년이다. 학교에도 갈 수 없고 사회적으로도 존재할 수 없었던 마치다는 매일을 어두운 터널 속을 걷듯이 학대당하며 살아왔다. 그러던 어느 날 동네 공원에서 지적장애를 갖고 있는 미노루를 만난다. 미노루는 늘 허기지고 혼자였던 마치다에게 매일 주먹밥을 직접 만들어다 주었다. 마치다가 인간을 구별하는 기준은, 머리가 좋은 인간인가, 나쁜 인간인가 하는 것뿐이었지만 미노루는 마치다가 처음 접한, 구별이 되지 않는 인간이었다.

    그 여자는 내가 방에서 나가면 질색을 했다. 누군가에게 내 존재를 들킬까 봐 두려웠던 것이리라. TV는커녕 책 하나 없는 생활 속에서 나는 죽지 않을 만큼 먹이를 먹고 배설하고 자는, 그야말로 짐승 같은 나날을 보냈다.
    _본문 중에서

    공원을 한바탕 뛰어다닌 후 미노루는 항상 벤치에서 주먹밥을 먹었다. 어느 날 미노루가 나를 부르더니 주먹밥을 나눠 주었다. 직접 만들었는지 울퉁불퉁하고 못생긴 주먹밥이었다. 모양이야 어떻든 배를 곯고 있던 나는 걸신들린 듯이 주먹밥을 먹어 치웠다.
    _본문 중에서

    앞으로의 삶을 감히 가늠할 수도 없이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가진, 즉 160 이상의 정확한 측정이 불가능할 정도로 높은 아이큐를 가진 마치다에게 뒷골목 세계를 이끄는 무로이 진은 특별한 애착을 가진다. 범죄를 이용해 불평등한 세계를 바꿀 수 있다는 사상에 심취한 무로이 진 역시 어린 시절 호적이 없는 채로 발견돼 시설에서 살아왔고 지능지수가 아주 높은 천재였던 것이다. 부모에게는 따뜻한 보살핌을 받지 못했지만, 신으로부터 높은 지능을 선물받았다고 여기며 그는 지능지수를 기준으로 사람을 판단하는 우생(優生) 사상의 소유자가 되고, 마치다에게 집착한다. 마치다와 자신을 형제, 곧 ‘신의 아이’라 말하고, 급기야 소년원에 입소한 마치다를 ‘갖기’ 위해 조직원에게 범죄를 저지르게 해 소년원에 투입시키는데….
    《신의 아이》는 비뚤어진 세계관을 가진 무로이 진이 마치다를 소유하기 위해 사건을 벌이는 미스터리 추리소설이고 동시에, 감정이라는 것도 친구라는 것도 전혀 모르며 살아왔던 마치다가 주변 사람들의 영향으로 세상과 사람을 조금씩 느껴 나가는, 따뜻해서 감사한 성장소설이다.

    아무런 가치도 없다고 여겼던 인생을 붙잡는
    ‘사람이라는 온기’


    “자네한테는 가족이 혐오스러운 존재일 수도 있겠네만 그래서 더 알았으면 하네…. 가족은 제 손으로 만들 수 있어. 얼마든지 따뜻하고 둘 ...

    목차

    제2장(1권에 이어) 007
    제3장 131
    에필로그 488
    옮긴이의 말 493

    본문중에서

    내가 인간을 구별하는 기준은 단 하나밖에 없다.
    머리가 좋은 인간인가, 나쁜 인간인가- 그뿐이다.
    (/ p.15)

    마치다를 체포한 경찰도, 그를 조사하여 소년원에 송치한 가정법원도, 그리고 자신들 법무교도관도- 누구도 마치다가 지금까지 어떤 인생을 걸어왔는지 알지 못한다.
    튤립이라는 꽃의 이름조차 모르는 소년.
    그는 어떤 세계에서 살아왔을까.
    (/ p.77)

    “곧 알게 되겠지만, 나는 너희보다 훨씬 머리가 좋아. 그런 너희가 도대체 뭘 가르치고 이끈다는 거지?”
    “머리 좋은 사람은 살인 같은 것은 하지 않는다.”
    “그러게. 여기서 나가면 조심해야겠어.”
    조심해야겠다니- 죄를 짓지 않겠다는 뜻이 아니라는 것쯤은 알 수 있었다.
    “그런데 나는 여기 온 걸 꽤 좋게 생각하고 있어. 남의 돈으로 하루 세끼 밥도 먹을 수 있고, 피트니스센터에 다니는 것보다 효과적인 운동도 할 수 있지. 게다가 내가 좋아하는 책도 실컷 읽을 수 있으니 말이야. 여기 있는 동안 최대한 지식을 쌓아서 나갈 작정이다.”
    “그렇게 얻은 지식을 어디에 쓰나?”
    “살아남기 위해 쓰지.”
    “살아남기 위해…?”
    “그래. 나는 이 머리만을 의지해서 지금껏 살아왔거든. 앞으로도 마찬가지야. 살아남기 위해서는 수단 ...

    관련이미지 TOP

    상품 정보

    리뷰/한줄평

    저자정보

    배송안내

    한줄평 0개의 한줄평이 있습니다.

    [0 / 100자]

    내보내기

     

    상품 정보

    리뷰/한줄평

    저자정보

    배송안내

    저자소개

    야쿠마루 가쿠 [저]

    종합 베스트셀러 1위 《돌이킬 수 없는 약속》의 저자!
    제 51회 에도가와란포상 수상 작가!
    1969년 효고현에서 태어났다. 2005년 《천사의 나이프》로 제51회 에도가와란포상을 수상하였다. 그 외에도 2007년 《오므라이스》로 제60회 일본추리작가협회상 후보, 2011년 《하드럭》으로 제14회 오야부하루히코상 후보, 2014년 《유자이》로 제35회 요시카와에이지문학신인상 후보, 2014년 《불혹》으로 제67회 일본추리작가협회상 후보에 올랐으며, ...

    저자의 다른책

    $16.50 (45%)
    $18.15 (45%)
    $16.50 (45%)
    $16.50 (45%)

    전체선택


    이정민 [역]

    출판 및 일본어 전공. 일본 도쿄의 회계사무소에서 인턴십 프로그램을 수료하고 귀국 후에는 일본인 주재원의 전속 통역으로 근무하며 한국어와 일본어의 차이와 사이에 매료되었다. 현재 재미있고 감동적인 작품을 기획 및 소개하는 데 힘쓰고 있다. 역서로는 『안녕,드뷔시 』, 『날개가 없어도』, 『신의 아이』, 『아침이 온다』, 『언덕 중간의 집』 등이 있다.

    상품 정보

    리뷰/한줄평

    저자정보

    배송안내

    배송/교환/환불

    • 캐나다 배송의 경우 세관 통관 절차에 따라 3~5일내외 배송일이 추가될 수 있습니다.
    • 한국 현지 및 출판사의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인터파크글로벌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을 드립니다.
    • 잡지 및 일반상품에 제공하는 사은품(부록)은 통관상의 제약으로 인해 인터파크 글로벌 주문고객께는 포함되지 않습니다.
    • 상품을 수령한날로부터(배송완료일)7일 이내 교환 신청 가능합니다.

      - 상품하자, 서비스 자체 등 인터파크 글로벌의 과실이 아닌 고객변심에 의한 반품은 불가합니다.

      - 파손, 파본으로 인한 교환/반품 요청 시 하자 증빙 이미지를 담당자가 확인 후 새 상품을 배송해드립니다

        (자세한 내용은 고객센터>반품/교환 FAQ를 참조)

      - 반품접수 없이 임의 반송하거나 반송된 상품이 훼손된 경우 교환/반품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

      - 교환은 동일상품으로 배송해드리며, 다른 상품으로 교환되지 않습니다.

      -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

    • 환불처리 시 카드사의 사정에 따라 환불내역이 확인되기까지 3~7일 정도 소요될 수 있습니다.